언어치료과

스킵네비게이션

  • 국가고시 자격증 93프로이상
  • 높은 취업률 낮은 이직률
사이트맵
학과갤러리행사갤러리

행사갤러리

계명문화대학교 언어재활과 졸업생 인터뷰5

조회 152

보건학부 2021-01-27 13:27

계명문화대학교 언어치료과 지원 동기

처음 입시 준비를 할 때는 대학 시스템을 직접 겪어보질 못 하니 눈에 보이는 정보만 보고 판단할 수밖에 없잖아요~

여러 학교 학과 홈페이지를 둘러보던 중 높은 취업률을 보고 믿음이 많이 갔어요.

아니라 다를까 제가 입학한 14년도부터 현재까지 높은 취업률을 유지하고 있는 거면 말 다 했다고 봅니다~

또한, 4년제 학사 학위와 동일한 급수의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는 점을 보고 계명문화대학교 언어치료과에 지원하게 되었습니다!

계명문화대학교 언어치료과만의 장점

장점이 너무 많은데 뭐부터 적어야 할 지 곤란하네요~~ㅎㅎ

우선 첫 번째로 교내에서 받을 수 있는 장학금 혜택이 엄청나요!

예를 들어, 성적이 우수한 학생들에게 주는 장학금 제도는 물론이고, 출석만 잘 해도 받을 수 있는 장학금이 있다는 것이 놀랍지 않나요?

이것 외에도 학교에서는 학생들에게 학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많은 장학금 제도를 운영 중이에요~~

두 번째는 쾌적한 환경에서 실습할 수 있는 계명문화대학교 언어재활실습실이 있다는 것입니다.

실습실 내에 고가의 최신 장비들과 다양한 검사도구들이 비치되어 있기 때문에 직접 사용하며 배울 수 있도록 언어치료 전공 학생들에게만 제공되는 실습실이어서 자랑스러워했던 기억이 나요!

마지막으로 무궁무진한 대외 활동이 많다는 점입니다!

대외 활동 경험이 취업과 장래에 도움이 많이 되는 건 다들 이미 알고 계시죠?ㅎㅎ 이런 대외 활동 프로그램들을 학과 교수님들께서는 학생들을 위해 준비를 많이 해주신답니다.

자세히 설명을 해드리자면, 저는 14학번 언어치료전공 반대표로 학과를 이끌어가는 동시에 2016년 2월부터 2017년 2월 말까지 한국 언어치료전공 학생협의회(KSSLPA) 부회장 직위를 맡아 활동을 했었습니다. 이 기간 동안에 학교에서는 배우지 못한 현장감을 직접 몸으로 부딪히며 배우는 귀한 경험을 했습니다.

이때의 경험을 바탕으로 우물 안의 개구리였던 저의 견문이 넓어지면서 언어재활사로서 마음가짐을 다잡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언어치료사로서 자부심을 느낄 때?

음~~ 많은 이유들이 있지만 그 중에 한 가지를 꼽자면, 저한테 치료를 받는 환자분들과 보호자분들에게

“우리는 선생님만 믿어요.”, “선생님 덕분에 우리 아버지랑 대화하는 게 수월해졌어요. 정말 감사합니다.”

이런 말을 들을 때 인 것 같아요. 이

때는 정말 피가 끓어오른다는 말이 어떤 느낌인지 알겠더라구요ㅎㅎㅎㅎ

이런 감정들을 여러분들도 함께 느껴봤으면 좋겠어요~!!

첨부된 사진을 보시면 알다시피 병원이라고 해서 딱딱한 분위기 속에서 치료를

하는 것이 아니라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치료를 하기 때문에 치료사와 환자들도 스트레스 없는 쾌적한 환경 속에서 치료를 진행하니 좋은 결과가 나오는 것 같아요!

계명문화대학교 언어치료과를 지원하고자 하는 후배들에게 한 마디

안녕하세요~ 해성병원 재활의학과 언어치료사로 근무하고 있는 14학번 황수영이라고 합니다.

직접 만나서 이야기를 나누고 싶었는데 여기서 먼저 인사를 드리게 돼서 아쉬워요~!^^

언어치료과는 3년제 학과로 운영되고 있고, 조금 더 공부를 하고 싶으면 전공심화와 대학원까지 가능하니 배움의 길은 언제나 열려 있는 자랑스러운 우리 학과를 소개드립니다.

저도 졸업 후 학업에 열의를 느껴 졸업과 동시에

2017년도에 전공심화과정을 밟아 심화된 교육 과정을 이수했어요!

이론 과정은 물론이거니와 논문 분석 및 심화된 실습과정을 통해 배울 점이 특히 많았던 강의였죠! 학

과 과정에 자부심을 가져도 좋습니다! ^_^

그리고 저는 이 일을 하며 높은 만족감을 느끼고 있는 중이랍니다.

뿌듯함과 보람을 느끼는 일에 큰 매력을 느끼신다면 아주 적극 추천 드립니다!!

마지막으로 우리를 빛나게 해주실 교수님들이 여러분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들의 꿈을 언어치료과에 맡겨보세요~~!

감사합니다.